2018 부산국제광고제 Grand Prix - PRIDE JERSEY



이번에 소개해드릴 작품은 Public Service Advertising에서 Grand Prix를 수상한

AIGPRIDE JERSEY 입니다.


실제로 이 작품에 사용된 져지는 부산국제광고제에 전시까지 되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산 작품인데요.

과연 어떤 광고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을까요?




많은 나라에서 LGBT 로 산다는것은 힘겨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많은 사람들의 편견과 시선


그것을 격파하기 위해 AIG는 새로운 종류의 져지를 하나 만들게 되었는데요.




AIG는 표면적으로 보기엔 검은색을 띠는 스웨터를 개발했습니다.

하지만 옷을 잡아당기면 아래에 있는 무지개 색이 드러나게 되죠.


이것은 특별하게 개발되었고 무지개의 모든 색깔들이 함께 모일 때

검은 색을 만들어 낸다는 사실에 근거해 만들어졌습니다.



즉 무지개빛깔처럼 다양한 색들이 뭉치게 되면

비로소 하나의 색깔만이 남는다는 것을 표현한 것이죠.


많은 사람들이 각자의 개성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지만

그것은 단 하나의 특징일뿐, 틀린 것이 아닙니다.






이 져지를 만들기 위해 사용된 직물과 기술은 세계 최고인데요.

이렇게 만들어진 져지는 유명한 럭비팀중에 하나인 올블랙팀이 입고 출전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올 블랙팀 선수들을 시작으로, 일본의 LGBT 운동가들과 외국 스모 선수들

그리고 수많은 다양한 사람들은 이 옷을 입음으로써

AIG가 표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지지하였고 

그것을 몸으로 표현했습니다.



다양성과 포용성을 지지하는 목소리는 일본에서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퍼져 나갔는데, 불과 7일 만에 53,764개의 지지를 얻었습니다.



 

PRIDE JERSEY많은 사람들로부터 지지를 얻었고

그 소식은 순식간에 전 세계로 퍼져 나갔습니다.

이 유니폼은 영국, 남 아프리카, 아일랜드,

그리고 AllBlakes의 본거지인 뉴질랜드를 포함한 19개국에 걸쳐

272개의 미디어에 실렸습니다.



다양성을 존중하는 세상, 많은 사람들이 이렇게 노력해준다면 곧 그리 멀지만은 않은 것 같습니다.


 






Title : PRIDE JERSEY

Brand : AIG

Agency : TBWA HAKUHODO

 

 

AIG is committed to creating a corporate culture that is welcoming and open to the LGBTQ community, while also offering insurance products and services to meet the needs of the community. However, cultural norms in Japan make it difficult, for both members of the LGBTQ community to come out, and also for “allies” of the community to express their support. Allies will still find it hard to openly declare their support, as “standing out from the crowd” is frowned upon. We understood that what we needed was a system and cultural climate that would make it easier for LGBTQ allies to openly express their support and friendship.

 

We developed a jersey that is black on the surface, but when stretched, will reveal all the colors of the rainbow underneath. This was specially developed and is a paean to the fact that when all colors of the rainbow (the colors of diversity and inclusion) come together, it creates black. This fabric and its technology is a world first, and it was made into a cool new jersey for the strongest rugby team in the world, the ALL BLACKS. Starting with players from the ALL BLACKS, LGBTQ activists from Japan, foreign sumo wrestlers and whole plethora of diverse people expressed their support for our message and cause by wearing this jersey for us.

 

Just before the launch of this new jersey, anti-LGBTQ comment made by the rugby player, who plays for Australia, became a social issue in the APAC area. The PRIDE JERSEY was a powerful response to this and won supports from many people. The news instantly sparked all around the world. The jersey was featured in 272 media across 19 countries including UK, South Africa, Ireland and New Zealand, the home of the All Blacks. The voices of supporting diversity and inclusion spread not only in Japan but also across the globe - winning over 53,764 supports in just 7 days.

This innovative jersey is planned to be worn by the All Blacks during 2019 Rugby World Cup which will take place in Japan.

Product Development : We developed a fabric that is black on the surface, but reveals the colors of the rainbow when stretched.  A world-first, the technology behind this fabric, everything from the fibers to dyeing method, was developed by us.

 

 





이스토리랩

2018.08.23.- 25. BUSAN BEXCO

    이미지 맵

    AD 어워드/수상작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