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4 부산국제광고제/Silver] 혼다 'Super Ultra Daydreams'

 미친 상상력이 만들어낸 혼다의 'Super Ultra Daydreams'



2014 부산국제광고제에서 Silver를 수상한 혼다의 'Super Ultra Daydreams' 입니다.


그동안 혼다가 만들어온 수많은 컨셉트카가 광고에 등장합니다.

하지만 꼭 만화나 SF 영화에나 나올법한 컨셉트카가 많습니다.


혼다는 광고를 통해 지난 수년간 만들어온 컨셉트카를 소개합니다.

혼다의 이런 디자인은 어떻게 나오는 것일까?

바로 '미친 상상력과 아이디어의 힘'이라고 하네요^^

그들의 '미친 상상력'이 지금의 혼다를 있게 한, 혼다의 힘이라고 하네요~


잔잔하고 웅장한 배경음악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광고를 보고 있자니 감동이 밀려옵니다~


이 광고는 지난 2013년 도쿄 모터쇼에서 소개되었는데요,

수많은 언론을 통해 보도되었고, SNS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호평을 받았습니다.


광고라기보다 혼다의 히스토리 또는 한편의 영화를 보는 것 같네요^^








At Honda, product development is essentially driven from the bottom up, instead of the top down like other automotive manufactures. The process starts from designing ‘Fictional Concept Cars’ from engineers’ crazy ideas and dreams. Honda wanted to introduce itself to the world as the brand with such unique attitude.


We’ve focused on various crazy ‘Fictional Concept Cars’ that have been introduced at Motor Shows during past years. Those cars were only made for the sake of Motor Show, and have never used for further brand communication thereafter. Our strategy was to capture such disposable models, treat them as a hero, and with ‘boy’s daydream’, to create a film just like the opening of the famous TV series in 60s, Thunderbirds.


The film became the official opening movie for Tokyo Motor Show 2013, and achieved a great recognition among the journalists from all over the world. Not only that, Honda fans around the world started to ‘talk’ about the film on social media. With success of this film, we are currently working on the project to unveil the 3D printing data of the ‘Fictional Concept Cars’.


Brand_HONDA MOTOR CO.,LTD
Agency_Dentsu




이스토리랩

2018.08.23.- 25. BUSAN BEXCO

    이미지 맵

    AD 어워드/수상작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