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부산국제광고제 올해 수상 키워드는 '자동차'



지난 21일(목)부터 23일(토)까지 해운대 벡스코에서 ‘융합(Convergence)`를 주제로 2014 부산국제광고제가 치러졌는데요

부산국제광고제는 국내 유일의 광고제로, 올해 62개국, 총 1만 2,591편의 작품이 출품되어 역대 최대 규모였답니다~


올해는 특히 세계 유수의 광고제에 출품된 광고작품들이 대거 출품되어 부산국제광고제에 대한 세계 광고계의 높은 주목도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아시아 지역 외에 유럽, 아프리카, 중동 등의 출품작이 증가하며 세계 최고의 자리를 두고 어느 해보다 뜨거운 각축전이 벌어졌어요


세계적인 권위를 인정받는 크리에이티브 리더들의 엄격하고 공정한 심사를 통해 본선 진출 1,666편 중 본상 164편, 특별상 78편 등 총 242편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답니다~


이번 광고제의 최우수 작품상인 ‘그랑프리 오브 더 이어’에는 치열한 경쟁 끝에 총 3편의 작품이 이름을 올렸습니다.


제품서비스 부문에서는 역대 최초 스웨덴 FORSMAN&BODENFORS의 볼보트럭 ‘The Chase 360’과

일본 Dentsu의 혼다 모토Sound of Honda / Ayrton Senna 1989’가 공동 수상작으로 선정되었고,

공익광고 부문에는 중국 Lowe China의 상해GM(SHANGHAI GENERAL MOTORS)의 ‘Human Traffic Sign’ 선정돼 상패와 함께 1만 달러의 상금이 받았답니다.


특히 2014부산국제광고제 수상작들의 화두는 단연 ‘자동차’라 할 수 있습니다.


제품서비스 부문에서 공동 수상한 ‘The Chase 360’과 Sound of Honda / Ayrton Senna 1989’는 기존 승차감에 중점을 두었던 자동차 광고 형태에서 벗어나 제품력과 기술력을 기발한 크리에이티브로 연결하여 심사위원들의 높은 점수를 받았어요.


공익광고 부분을 수상한 중국 상해GM의 교통안전 캠페인 ‘Human Traffic Sign’은 안전운전의 중요성을 교통사고 피해로 장애를 가지게 된 이들을 모델로 기용해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한 창의적 아이디어라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답니다.


이 외에도 시상내역을 바탕으로 점수를 합계해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한 광고회사에 주는 ‘올해의 광고회사 상’에는 ‘제일기획’이, ‘올해의 네트워크 상’은 ‘TBWA`가 수상한다. 또한 올해의 광고주 상에는 ‘삼성전자’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On Saturday, August 23, the AD STARS 2014 will select and award top advertising works before having a grand closing of the three-day event.

Held for three days from Thursday, August 21 through Saturday, August 23, AD STARS 2014 is the world’s first convergent advertising event consisting of online preliminary rounds and offline finals and the largest iteration ever, with 12,591 works from 62 countries entered.

 

This year, in particular, saw the entry of a large number of works that had also been entered in advertising festivals of global prominence, making a case for the level of attention to the event among the global advertising industry. An increasing number of works from non-East Asian regions such as Europe, Africa, the Middle East et al. have been entered, making the competition hotter than ever. A rigorous and unbiased screening process undertaken by creative leaders whose authority is recognized internationally has resulted in 164 major awards and 78 special ones being given to a total of 242 works among 1,666 finalists.

 

After fierce competition, the Grand Prix of the Year is awarded to a total of three works. Co-winners in the Products and Services category are The Chase 360° for Volvo Trucks by Forsman & Bodenfors from Sweden, and Sound of Honda / Ayrton Senna 1989 for Honda Motors by Dentsu from Japan. The winner in the Public Service Advertising category is Human Traffic Sign for Shanghai General Motors by Lowe China, each receiving a plaque and a cash prize of 10,000 US dollars.

 

Notably, one keyword summing up the 2014 winners would be ‘car’, hands down. The co-winners in the Products and Services category, The Chase 360° and Sound of Honda / Ayrton Senna 1989, mark a departure from the conventional approach of focusing on comfort and use ingenious creative pieces to connect product excellence and technological prowess, garnering high marks from the judges. The winner in the Public Service category, Human Traffic Sign, a traffic safety campaign run by Shanghai GM underscored the importance of safe driving by featuring those who have been disabled in traffic accidents, which is highly regarded as a creative idea to resolve a social issue.

 

In addition, TBWA is awarded the Network Award of the Year, and Cheil Worldwide the Agency of the Year Award, which is given to an advertising company receiving the highest marks based on the awards won by it in the current year. The Advertiser of the Year Award goes to Samsung Electronics.













 

이스토리랩

2018.08.23.- 25. BUSAN BEXCO

    이미지 맵

    소식/여기는 현장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