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부산국제광고제 Silver - PIRACY VS PIRACY


이번에 소개해드릴 작품은 2018 부산국제광고제에서

Silver를 수상한 PIRACY VS PIRACY 입니다.




불법 영화 다운로드는 필리핀 영화 산업을 해치는 범죄입니다.

 

위키피디아를 집에 두고 있는 필리핀인 중 99%가 불법으로 입수한 파일을

다운로드, 공유, 스트리밍해 해적행위를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필리핀의 선도적인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제공업체인 글로브는

이 범죄를 막는데 도움을 주고 싶어했습니다.



이러한 불법 행위를 어떻게 막았을까요?

2017 12, 메트로 마닐라 영화제에서 글로브 시상식은 PIRACY VS PIRACY를 시작했습니다.



메트로 마닐라필름 페스티벌은 필리핀 원작을 상영하는 한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영화제입니다.

이 영화들이 전국 극장에서 개봉되면서,

그 브랜드는 불법 다운로드와 스트림으로 블록버스터 필리핀 영화 10편을 출시했습니다.




 

그러나 영화들이 상영될 때, 관객들은 그들이 볼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았던 장면들을 보았는데요. 바로 영화 제작진들이 관객에게 그들이 해적질을 하고 싶은 영화를 보도록 요구하게 되는 합법적인 방법을 말하는 것이었는데요.

해적질을 위해 사용되는 플랫폼을 해적판 대비 도구로 바꾸는 것,

그 영화를 업로드한 지 몇 시간 안에 수천 명이 

자신들이 범죄에 가담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미디어 예산이 없는 이 캠페인은 거의 300만 명의 '범죄자'로 평가되었고

그리고 1000만 이상의 인상에 도달했습니다.

 

그리고 그것은 매우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져,  1년 더 지속될 것입니다.




 

Title : PIRACY VS PIRACY

Brand : GLOBE TELECOM

Agency : Publicis JimenezBasic

 

The illegal downloading of films is a crime that is hurting the Philippine film industry. 99% of Filipinos who have Wifi access in their homes have committed the crime of piracy by downloading, sharing, or streaming files obtained through illegal means. Globe the leading purveyor of digital entertainment in the Philippines, wanted to help stop this crime.

How did we stop the crime of piracy? By committing a crime. In December 2017, during the Metro Manila Film Festival, Globe launched PIRACY VS PIRACY.

 

The Metro ManilaFilm Festival is the most popular film festival in the country that showcases original Filipino films. As these films were released in cinemas nationwide, the brand released ten blockbuster Filipino films as illegal downloads and streams.

 

But as each of the films played,viewers saw footage they didn't expect to see- a member of the film's crew or cast talking to them, asking them to watch the movie they wanted to pirate, the legal way. Transforming platforms used for piracy into tools versus piracy.

Within hours of uploading the films, thousands were made to realise they took part in a crime.

 

With zero media budget, the campaign was viewed by almost 3 million "criminals."

And has reached over 10 million impressions.

 

And has been received so positively, that it will run for one more year.

The entry form asked for a URL to represent the campaign, we gave one sample because that's all the space given. But the "illegal videos" the brand made has been shared in numerous torrent sites and social media pages. We also had to have a special arrangement with Google Philippines so that our YouTube pages, although claiming to house pirated content, will stop being taken down.

 

 



 

이스토리랩

2018.08.23.- 25. BUSAN BEXCO

    이미지 맵

    AD 어워드/수상작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