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동물 생명을 살리는 기발한 광고

'생물종 다양성 보존의 날(International Day for Biological Diversity)'을 아시나요? 지구 생물의 다양성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만들어진 날입니다.

여러분도 잘 아시다시피 지구환경 파괴와 개발로 살 곳을 잃어가는 생명이 참 많습니다. 이러한 일을 막기 위해 세계 여러 기구에서 노력 중인데요.

 노력에 많은 사람을 동참시키고자 만들어진 광고들이 있습니다. 


동물, 그리고 지구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제작한 기발한 광고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시곗바늘은 총으로 표현되어있습니다. 이 시계 침이 동물에게 향하면 그 동물은 총을 맞습니다. 야생동물의 현실을 시계로 표현한 이 캠페인은 엘리베이터, 지하철, 동물원과 같은 공공건물에 설치하여 동물에게 시간이 없다는 경각심을 불러일으켰습니다. 


(이미지 출처: http://2u.lc/I6MT)


WWF에서 제작한 광고입니다. 시곗바늘을 총으로 시간을 동물의 수로 표현하였습니다.

시간이 갈수록 총에 맞는 동물이 많아지고, 12시가 되면 동물이 남지 않습니다. 그들을 위해 시간을 돌릴 수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if we could turn back the clock, what would you do for them?



우리의 미래, 지구 환경이 변화된다면 동물은 삶의 터전을 잃어버릴 것입니다. 이 사실을 강력한 이미지로 전하고 있습니다.



고래를 잡고 있는 포경선이 거대 판다에게 공격받고 있습니다. 벼랑 끝에 몰린 동물이 인간에게 복수할 정도로 고통받는다는 것을 표현한 것 같습니다.

every donation makes us stronger.







BUND에서 제작한 광고입니다.

60초 마다 사라지는 종에 관해 이야기하고자, 시계의 긴바늘과 짧은 바늘 사이에 고통받는 동물의 모습을 표현했습니다.

EVERY 60 SECONDS A SPECIES DIES OUT


소개한 광고들을 보고 있자면, 우리가 동물과 지구를 지키고 살리는데 시간이 없다는 것이 느껴집니다.

이 광고들이 우리와 함께 살아가야 할 동물을 살리는 데 힘이 되길 바랍니다.






부산국제광고제

2021. 8. 25. ~ 27.

    이미지 맵

    광고&이슈/해외 이슈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